월향가, 족발도 먹고 싶고 짬뽕도 먹고 싶을 때 yum yum :v

다들 이렇게 타이틀 만들길래.. 세련되어 보여서 따라 함ㅋㅋㅋㅋㅋㅋ


위례 트램라인 상가 중 제일 끝, 송파 힐스테이트 2층에 <월향가>라는 중식당이 오픈했다.
11월부터 오픈했는데, 계속 눈여겨 보고 있다가 드디어 식구들이랑 주말에 방문했다.

새로 오픈한 가게라 깔끔하고,
아직 여기까지 오는 사람들이 많지 않아서 그런지 금요일 저녁 시간에 방문했는데도 많이 시끄럽지 않아서 좋았다.

가게 이름이나 메뉴를 보면 가락시장, 송파쪽에 있는 <오향가>랑 좀 비슷한 컨셉인 듯.
오향족발을 메인으로 한 중식 메뉴 조합이나, 고기 올라간 짬뽕 비주얼이 비슷하다.
그래서 처음에 블로그에서 보고 <오향가> 분점이 위례에 오픈했다는 줄 잘못 알고 찾아가 본 것.


우리는 우선 점원분의 추천대로 오향족발 대자를 주문했다. (38,000원)



깔끔한 세팅과 밑반찬들
서비스로 주는 들깨미역국이 진짜 맛있었다! 안에 조랭이떡이랑 해물도 들어있고.
서비스로 주는 미역국이 이렇게 고퀄리티라니, 밥 한 그릇 시켜서 말아 먹을 뻔ㅎㅎㅎ



드디어 족발이 나왔다><

오향족발이라 향신료 향이 많이 나고 맛이 진하다.
따끈따끈한 족발을 바로 썰어낸 요즘 족발 스타일. 부드럽고 쫀득쫀득♡

아빠는 밖에 나가서 그러지 말라고 했지만... 내가 제일 좋아하는 거...
사진 찍자 마자 손에 들고 물어 뜯기ㅋㅋㅋㅋ


쌈도 야무지게 싸먹구요!!

계속 점원분들이 자리에 와서 살펴보고 부족한 밑반찬들을 바로바로 채워주신다.
저 양배추 샐러드? 진짜 맛있다. 마늘 드레싱이 상콤달콤새콤해서 느끼할 틈이 없다.


그렇지만 먹다 보니 살짝 매콤한 게 또 땡겨서, 명가짬뽕도 하나 주문.
짬뽕치고 가격이 좀 있는데, 양도 많고, 국물이 고기베이스인데 아주 걸쭉하고 진하다.
고기베이스라 느끼할 수도 있지만, 적당히 매콤하고 해물도 들어가서 개운한 맛이다.
면은 잘 삶아서 쫄깃쫄깃 탱글탱글하고, 이건 아빠가 진짜 맛있게 드셨네.
그래서 이것도 주문...헤헤...ㅋㅋㅋㅋ


영업시간 위 사진을 참고
매주 월요일은 정기휴일이랍니다.


참이슬 4,000원
이과두주 4,000원
짬뽕 9,000원
오향족발 大 38,000원
=> 55,000원

4인 가족 배불리 먹은 외식값치곤 무난하게 나왔다.
다음에는 다른 테이블에서 맛있게 먹고 있던 탕수육을 먹으러 오기로 함!





덧글

댓글 입력 영역

와이드위젯_애드센스_상단


통계 위젯 (블랙)

2127
525
215434

메모장

사이드바위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