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먹고 산 이야기 yum yum :v


사진첩에 먹을 것 사진만 잔뜩 쌓이고 있다.
포스팅 따로 하기에는 애매하고, 그렇다고 그냥 지워버리기엔 아쉬운,
요즘 먹고 산 이야기


몇 년 전에 속초 갔을 때 만석닭강정을 처음 먹어보고 반했는데,
백화점 식품코너에 팝업 스토어로 가끔 들어 오길래 눈에 띌 때마다 사 먹고 있다.
나는 개인적으로 매운 맛에 뼈 있는 버전을 선호함.

문제는 이게 또 자주 오는 게 아니고 예고도 없이 나타나는 거라...
전에는 한 번 소개팅에 일찍 도착해서 기다리고 있는데 만석닭강정 매대 발견해서,
일단 산 다음에 지하철 물품보관함에 넣어 뒀다가 집에 갈 때 가져가면 되지 않을까 하고 고민함.
간신히 이성이가 이겨서 참았지만...ㅋㅋㅋㅋㅋㅋㅋㅋ



우리 가족 단골 회센터. 회를 시키면 곁들이 반찬이 이렇게 깔린다.
회보다 곁들이 반찬을 더 좋아하는 우리 집 어린이들에게 딱 맞는 곳이라,
좀 멀지만 회 먹고 싶어지면 찾아가는 곳이다. 소주를 걍 부르는 맛..
물론 바닷가라 회는 당연히 신선하고, 매운탕이랑 같이 나오는 김치까지 훌륭하다.



백운호수인가.. 갔을 때 가파른 언덕 위에 있던 카페.
1인 1메뉴 주문해야 해서 좀 그랬지만.. 커피가 맛은 있더라.



송파 뒷골목 작은 가게에서 먹은 부타동.
짭쪼롬하게 맛있는 고기와 쌀밥이었습니다.
계란 노른자 올려주면 좋았을텐데...ㅠㅠ



친구랑 간 비즈니스호텔 와인부페.
근처에 이런 곳이 여러 곳 있어서 가봤는데 음식 가지수나 와인 종수는 좀 적지만
분위기는 여기가 제일 좋았다. 업장이 넓지 않고 사람이 많지 않아서 조용조용함.

와인 맛은 다 그냥 그래서 조금 마시고 말았는데,
처음에 마신 까바가 칠링 잘 되어 있고 달지 않아서 그것만 몇 잔 더 마심.



회사 근처에 있는 주먹밥집에서 아침밥으로 가끔 사먹는 주먹밥들.
원래 제일 좋아하는 건 게살아보카도 주먹밥인데 그건 만들고 계셔서 이날은 못 삼.
스팸무스비를 먹으며 여긴 하와이다, 생각하며 아침으로 먹음.
갓 지은 따끈따끈한 밥으로 만들어줘서 좋아했는데, 지금 여기 공사중... 없어질까봐 불안..ㅠㅠ



회사 근처 더 부스에서 친구들이랑 피맥함.
난 토핑 많이 올라간 거보다 코스트코 치즈피자 같이 이렇게 심플한 피자가 좋다!



(여긴 다른 곳이지만) 심플한 피자가 좋다구!!!!
속쓰림을 감수하고 페퍼론치노 팍팍 쳐서 먹는다구!!!!
원래 펍 같은 곳에서 점심에 부페로 장르를 바꾼 곳인데 훨씬 인기가 많아졌다.
금발머리 서양언니가 치킨을 튀겨서 양념소스에 버무려주는 신기한 곳...



과장님이 근처 빵집에서 사다주신 빵인데 치즈가 넘나 많아서 충격적...
빵보다 치즈가 훨 많음......ㅋㅋㅋㅋㅋㅋ 사장님이 본인 빵부심이 엄청 나셨다던데 그럴만도 함.
전자렌지 돌려서 먹고 싶었는데 그럼 다 흘러내릴까봐 그냥 냠냠 씹어 먹었다.



새로 생긴 중국집 도장깨기!!!!!!!!!!!
퓨전 짬뽕집이라 신기한 메뉴가 있었다. 토마토 치즈 짬뽕!!!



여름이 좋은 몇 안 되는 이유 중 하나, 콩국수.
콩국수면보다 콩국을 좋아하는데, 콩국+오이+깨의 조화는 진심 최고인 것 같다.



버터프레츨. 밥 먹고 자꾸 후식으로 빵을 먹네^^........
이것 때문에 버터의 맛을 알게 되었고... 암전....



명랑핫도그 인기 많길래 동네에 생겨서 먹어봤다.
단 걸 별로 안 좋아하는 나지만, 그리고 살은 좀 더 찌겠지만, 이건 설탕에 굴려 먹는 게 훨 맛있다.
거기에 핫소스+허니버터파우더+케첩+머스타드, 뿌릴 수 있는 건 다 뿌려서 먹는다ㅋㅋㅋ



밤에 배고파서 냉장고를 열었다 닫았다 하는 동생을 위해, 급 만들어낸 떠먹는 피자(!)
이럴 때 머리 돌아가는 나는 정말 천재적인 것 같다. 냉장고에 있는 재료 파악한 후에...
도우가 없어서 고구마 삶아둔 걸 으깨서 깔고 그 위에 소세지, 양파, (피망 대신)오이고추, 버섯을
케첩과 바질페스토에 볶아서 올렸다. 그리고 마무리로 치즈 3종 세트(모짜렐라, 스트링, 체다) 얹어 오븐에 칭-.
가지도 넣고 싶었는데 어린이 입맛 동생이 싫다고 해서 못 넣음. 결과는 성공적이었다!!!!!!!


참 잘 먹고 산다, 나...
왜 살쪘는지 모르겠다고 말하고 다녔는데, 이러니 살이 안 찔 수가 있나.
부끄럽습니다 반성합니다 여름입니다..ㅋㅋㅋㅋㅋㅋㅋㅋ




덧글

  • 2017/06/28 11:38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17/06/29 09:25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소녀 2017/06/28 12:39 # 답글

    횟집은 속초에 있는거예요?
  • 토리 2017/06/29 09:26 #

    횟집은 서해바다쪽이었어요! 제부도/대부도 중 하나!
  • boooookr 2017/06/28 21:57 # 답글

    만석닭강정 이야기 읽어내려가면서 물품보관함 아이디어 되게 괜찮은 방법이라고 생각하고 있었는데 ㅋㅋㅋ 토리님은 이성이 이기셨다고 해서 반성했습니다 ㅎㅎ...
  • 토리 2017/06/29 09:26 #

    ㅎㅎㅎㅎㅎㅎㅎㅎ 소개팅 시간 임박하기도 했고 물품보관함 위치를 몰라서 포기했는데, 여건만 됐다면 두 박스는 쟁였을 것 같습니다^^...
댓글 입력 영역

와이드위젯_애드센스_상단


통계 위젯 (블랙)

1128
172
216197

메모장

사이드바위젯